‘법과 정의의 상’을 파괴한 대법원은 답하라!!

전철연 | 2010.11.11 12:49 | 조회 2533
지난 2009년 1월 20일 일어난 용산참사의 책임을 철거민에게 전가하기 위한 더러운 각본대로 2010년 11월 11일 대법원에서의 ‘기각’ 결정이 내려졌다.

구속된 철거민들은 1심에서 3000쪽이 공개되지 않은 상황에서 불공정한 일방적인 재판을 받아야 했다. 검찰의 초헌법적이고 초법적인 이러한 행위에도 불구하고 아무런 대응도 못하던 사법부는 재판과정에서 드러난 공소유지 불가한 상황들이 무수히 제시되었지만 철저히 무시했다. 또한 사법부는 검찰의 주장에만 귀를 기울이고 철거민측에서 제시한 내용에 대해서는 아무런 해명도 없이 일방적으로 철거민들에게 중형을 선고하였다.

이어 항소심에서도 사법부는 발화원인에 대한 명확한 증거 없는 검찰의 정황적 주장만을 그대로 인용하며 1심의 입장을 되풀이 했고, 결국 구속된 철거민들에게 ‘특수공무집행방해 치사상’죄를 씌워 4~5년의 중형을 선고하였다.

그러나 항소심 판결이후, 헌재는 검찰의 용산 수사기록 3000쪽 미공개 문제가 위헌이라는 판결이 내렸다. 이는 검찰이 구속된 철거민들이 정당하고 공정하게 재판을 받지 못했다는 것을 헌재가 인정한 것이다. 그런데도 대법원에서는 이에 대한 내용을 무시하는 결정을 내린 것이다. 여전히 검찰의 일방적이고 허점투성인 공소내용을 방어권도 제대로 행사하지 못한 철거민들에게 적용한 것이 정당하다 인정한 꼴이 된 것이다. 어찌 당신들이 ‘평등’를 말할 자격이 있는가?

또한 용산4구역의 개발이 절차와 내용에서 심각한 문제가 있었음이 확인되었다. 결국, 철거민들은 잘못된 개발에 희생되었고 검찰의 초헌법적인 행위에 의한 사법부의 만행에 또다시 짓밟힌 것이다. 가진자들의 초법적인 행위에 대해서는 관대하고 잘못된 것에 대해 죽음으로 저항한 자들은 죄인이 되어야 하는 이 나라는 참으로 무서운 나라다.

사법부는 국민들에게 무엇이 정의인지, 무엇이 평등인지에 대하여 답하라!

- 검찰의 초헌법적인 행위로 인해 불공정한 재판을 받은 철거민들의 재판이 정당한가?
- 불법한 개발사업에 저항한 철거민들의 정당한 행위을 진압한 경찰은 정당한가?

2010년 11월 11일

전국철거민연합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93개(1/4페이지)
공지사항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모바일 * 9월 위원장단회의 진행했습니다. 사진 첨부파일 전철연 520 2018.10.04 11:36
공지 모바일 * 8월 위원장단회의 진행했습니다. 사진 첨부파일 전철연 408 2018.08.30 09:30
공지 모바일 *7월 위원장단회의 소식 입니다. 사진 첨부파일 전철연 564 2018.07.25 11:47
공지 모바일 * 6월 위원장단회의 진행했습니다. 사진 첨부파일 전철연 529 2018.06.23 14:49
공지 모바일 *5월 위원장단회의 진행했습니다 사진 첨부파일 전철연 616 2018.05.21 20:25
공지 모바일 *4월 위원장회의 소식입니다. 전철연 523 2018.05.21 20:16
공지 모바일 * 18년 3월 위원장단회의 진행합니다. 전철연 697 2018.03.26 09:38
공지 모바일 * 18년 2월 위원장단회의 진행되었습니다. 사진 첨부파일 전철연 729 2018.02.24 13:56
공지 모바일 * 2018년 1월 위원장단회의 개최 하였습니다 전철연 637 2018.01.26 10:09
공지 모바일 * 12월위원장단회의및 단결의 밤 개최합니다. 전철연 697 2017.12.22 21:41
공지 모바일 * 개포4.8재건축단지 철거민 생존권쟁취 결의대회 진행했습니다. 전철연 741 2017.12.21 13:22
공지 모바일 * 11월 위원장단회의입니다. 전철연 505 2017.12.21 13:22
공지 모바일 *10월 위원장단회의 진행되었습니다. 전철연 452 2017.12.21 13:19
공지 모바일 * 노동자대회 전야제참석과 부스 운영했습니다. 전철연 463 2017.12.21 13:18
공지 모바일 * 9월 위원장회의 진행했습니다. 전철연 439 2017.12.21 13:02
공지 모바일 * 8월 위원장단 회의 진행합니다. 전철연 530 2017.08.22 11:14
공지 *2017.7월 위원장단회의 진행 하였습니다. 전철연 517 2017.08.10 14:33
76 전철연 하계 신생 지역 교육. 사진 첨부파일 전철연 1224 2015.08.18 11:26
75 박순덕열사 18주기 추모제 진행 하였습니다. 사진 첨부파일 전철연 774 2015.07.28 15:45
74 박순덕 열사 18주기 추모제 전철연 701 2015.07.21 18:54
73 [속보] 강제철거 당한 권선3지구 동지들 수원시청앞 노숙투쟁 돌입 !! 전철연 4362 2010.11.24 08:25
72 [[긴급속보]] 11월 12일 한진건설 직원의 폭행으로 119에 실려 간 전철연 3362 2010.11.13 10:53
>> ‘법과 정의의 상’을 파괴한 대법원은 답하라!! 전철연 2534 2010.11.11 12:49
70 [일반] 전.철.연 조강특위 홍보물 사진 첨부파일 전철연 669 2016.04.23 11:23
69 [일반] 신수동철거민 생존권쟁취 투쟁결의대회 첨부파일 전철연 579 2016.04.23 10:34
68 [일반] 4.26. 11시 .신수동철거민 생존권쟁취 마포구청 규탄대회 사진 첨부파일 전철연 517 2016.04.20 14:23
67 [일반] 민병일 열사 15주기 추모제. 첨부파일 전철연 1642 2012.02.15 11:12
66 [일반] 전철연 제정마련 서울대 대동제에 초대합니다.. 전철연 3025 2011.05.22 22:43
65 [일반] 전철연 사무실 개소식 성원에 감사드립니다. 전철연 2934 2010.08.30 23:50
64 [일반] 인태순 동지 출소를 환영합니다. 전철연 2578 2010.08.22 21:05
63 [일반] 전철연 사무실 개소식 안내 첨부파일 전철연 2344 2010.08.22 14:30
62 [일반] 남경남 의장 1심 선고에 대한 성명서 전철연 2290 2010.08.14 10:39
61 [일반] 용산참사 불구속 철거민 1심 선고에 대한 입장 전철연 1954 2010.07.23 11:53
60 [일반] 정치검찰의 남경남 의장 구형에 대한 성명서!! 전철연 2022 2010.07.13 12:34
59 [일반] ‘용산참사 구속철거민 석방을 위한 1인 시위’를 마치며!! 전철연 1646 2010.06.25 11:08
58 [일반] 2010 전철연 일일주점 및 후원문화제 사진 전철연 2045 2010.03.24 12:57
57 [일반] [[전철연 재정마련 설맞이 돼지고기 판매사업]] 전철연 1930 2010.02.07 04:50